Alex Schleifer

최고디자인책임자(CDO)

에어비앤비의 최고디자인책임자 알렉스 슐라이퍼(Alex Schleifer)는 에어비앤엔비의 사용자 경험, 고객 이해, 콘텐츠 및 제작 관련 디자인 팀을 총괄합니다. 10대 청소년 시절 사이드쇼(Sideshow)를 공동 창업한 알렉스는 다양한 글로벌 기업 고객을 위해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우수한 디지털 콘텐츠를 제작했습니다. 2011년 사이드쇼가 세이미디어(Say Media)에 인수된 후에는 디자인 부문 총괄로 활약하며 디지털 콘텐츠 분야에서 파란을 일으키는 데 기여했습니다.

이 시기에 알렉스가 공동 창간한 ‘UX 매거진’은 창간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사용자 경험 디자인 분야에서 손꼽히는 잡지로 성장했습니다. 알렉스는 시각적으로도 아름답고 몰입하기 쉬운 디지털 제품을 통해 스토리를 전달하고 공감을 형성하는 방식에 변화를 가져오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 에어비앤비 소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