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기상천외한 숙소를 짓기 위한 1천만 달러 규모 지원금 출범

Airbnb is on the hunt for the world’s craziest spaces — and will help foot the bill to build them.

Airbnb is on the hunt for the world’s craziest spaces — and will help foot the bill to build them.

에어비앤비는 세상에서 가장 기상천외한 숙소를 찾는 공모전을 진행하며, 숙소 건설에 드는 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최초로, 전례 없는 규모로 마련된 ‘기상천외한 숙소’ 지원금은 장화 모양의 숙소, UFO 주택, 초대형 감자를 본뜬 숙소 등 에어비앤비에 이미 등록된 독특한 숙소의 뒤를 이을 기발한 숙소 아이디어를 찾고 있으며,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현역 또는 신인 디자이너, 건축가, 아마추어 DIY 제작자 등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원금 총액은 1천만 달러(한화 약 120억 원)로, 기상천외한 숙소 아이디어 100개를 선정해 총 100명에게 숙소 건설 지원금이 제공된다. 자금을 지원받아 지어진 숙소는 가장 독특한 숙소를 모은 에어비앤비 ‘기상천외한 숙소’ 카테고리에 포함될 예정이다.

독창적이고 기발한 아이디어가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오늘부터 airbnb.co.kr/omgfund에서 지원서를 제출할 수 있다. 에어비앤비는 100개의 숙소 아이디어를 선정하여, 이를 실제 숙소로 구현하고 궁극적으로 숙박 예약을 받을 수 있도록 총 100명에게 각 10만 달러(한화 약 1억 2천만 원)*를 지원한다. 제출된 아이디어는 독창성, 실현 가능성, 게스트의 숙박 경험, 지속 가능성을 기준으로 전문가 패널의 심사를 거친다.  

‘기상천외한 숙소’ 지원금은 에어비앤비 공동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인 브라이언 체스키가 디자이너이자 기업가인 자신의 이력에 기반해 열정을 갖고 추진하는 프로젝트로, 전 세계에서 가장 독창적인 숙소를 만드는 데 드는 비용을 지원한다. 탁월한 디자인은 에어비앤비의 핵심일 뿐만 아니라 출발점이라고도 할 수 있다. 창업자 2명이 월세를 해결하고자 자신들이 사는 아파트를 디자인 콘퍼런스 기간에 숙소로 내놓은 데서 에어비앤비가 출발했기 때문이다. 

지난 2년 사이에 어디에서나 거주하며 일하는 트렌드가 급부상한 것도 이번 공모전 개최에 영향을 미쳤다. 특별한 공간에서 묵어보는 것이 여행의 목적이 될 만큼 특별한 숙소를 찾는 에어비앤비 게스트가 늘고 있으며, 지난 달 에어비앤비가 선보인 ‘에어비앤비 카테고리’는 이러한 숙소를 찾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해 주고 있다. 2021년에 전 세계에서 저마다의 개성을 자랑하는 3만 개 이상의 숙소가 에어비앤비에 등록되었으며, ‘기상천외한 숙소’ 카테고리는 그중에서도 기발함이 돋보이는 숙소를 소개하며 에어비앤비를 둘러보는 게스트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기상천외한 숙소 카테고리를 통해 게스트는 검색할 생각조차 못 했던 곳에 있는 독특한 숙소를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에어비앤비 호스트는 호스팅을 통해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한국의 호스트들이 2021년에 창출한 수익은 852만원($6,597)으로 2019년 대비 225% 증가했다. 또한 전 세계 에어비앤비의 기상천외한 숙소에서 예약한 건수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49% 증가했다. 

에어비앤비 슈퍼호스트이자 ‘기상천외한 숙소’ 지원금 심사위원인 크리스티 울프(Kristie Wolfe)는 “아무도 관심을 두지 않는 지역에 3만 2,000달러(한화 약 4,000만원)라는 적은 비용을 투자해 초소형 주택을 직접 지으면서 에어비앤비 호스트로서의 첫 발을 내디뎠다”고 회상하며, “시간당 13달러를 벌던 제가 불과 3년 만에 20만 8,000달러(한화 약 2억 6천만 원)**의 수입을 올릴 수 있었고, 이를 재투자해 다른 숙소를 짓고 운영하며 저의 창의성을 발산하고 수백 명의 사람과 만날 수 있었다”고 말한다.

지원서를 심사할 심사위원단은 늘 혁신을 추구하는 디자인계 유명 인사, 건축 전문가, 에어비앤비 호스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기상천외한 숙소’ 공모전 지원서는 오늘부터 7월 22일 오후 11시 59분(미국 동부시 기준, 한국시간 7월 23일 오후 12시 59분)까지 30일 동안 제출할 수 있다. 앞으로 몇 달간 심사위원의 심사를 거쳐 100명의 당선자가 선정되며, 지원금을 받은 숙소는 내년 말까지 완공되어야 한다. 

*공모전 진행 국가 등 자세한 정보는 공식 규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크리스티 울프의 소득은 2019년 1월부터 2022년 5월 31일까지 에어비앤비를 통해 거둔 수입입니다. 크리스티 님을 비롯한 각 호스트의 경험은 모두 다르며, 호스팅 수입은 숙소 예약 가능일, 가격, 예약 수락률과 취소율, 숙박률, 숙소가 있는 지역의 수요 등 다양한 요인에 따라 크게 변동될 수 있습니다. 기상천외한 숙소 카테고리에 속하며 2018년 1월 2022년 5월까지 활동한 전 세계 호스트의 수입 중간값은 4만 8,000달러가 조금 넘는 수준이었습니다.